제품문의

빗물에 젖어가는 날

조블링 0 14

슬픈 시의 오브제도 될 수 없던 사연들

그 밤 모든 것은 황폐했었고

폭우는

야경에도 그칠 줄 몰랐었다

 

 

NQcsoQj.jpg

Comments

SubMenu
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